음력 1월 15일 정월대보름의 유래

Author : Fhantom T / Date : 2016.02.22 11:11 / Category : Life is...

우리 민족의 명절 중 하나인 정월대보름

가장 큰 보름 이라는 뜻으로 음력 115일을 뜻한다.

정월은 한 해를 처음 시작하는 달로서 그 해를 설계하고, 일 년의 운세를 점쳐 보는 달이다.

대보름의 달빛은 어둠, 질병, 재액을 밀어 내는 밝음의 상징으로 이 날 마을의 수호신에게 온 마을 사람들이

질병, 재앙으로부터 풀려나 농사가 풍년이길 기원하는 동제를 지냈다고 한다.

 

 

그리고 우리 조상들은 쥐불놀이, 더위팔기, 지신밟기 등의 다양한 놀이를 통해 액운을 물리쳤고,

부럼을 깨물으며 한 해 동안 부스럼이 나지 않기를 바랬다.

 

오늘은 정월대보름의 다양한 놀이와 문화에 대해서 알아보자.

 

 

 

 

 

 

달맞이

정월대보름에 빠질 수 없는 행사로, 달을 보며 소원을 비는 풍속이다.

동쪽에서 뜨는 달을 맞이한다 하여 영월(迎月)이라 하기도 하고, 달을 바라본다 하여 망월(望月)이라 불리기도 한다.

달은 농경사회에서 여신과 대지가 연계되는 여성 원리와 관련이 있는데,

달은 농사의 풍요로운 힘, 여성 생산력의 근원 등을 상징하여 일종의 월신제라고 하는 주술, 종교적인 의미를 지니고 있다 하겠다.

달맞이 풍속은 전국적으로 분포하고 있는 대보름의 풍속으로 횃불을 들고 높은 곳에 올라가 달이 뜨기를 기다렸다가

달이 뜨면 횃불을 땅에 꽂고 소원을 비는 것을 유례로, 될 수 있는 한 남보다 먼저 하는 것이 길한 것이라 여겼던 선조들은

서로 앞 다투어 산에 올라가는 재미있는 썰(?)도 있다고 한다.

 

 

 

 

 

부럼 깨물기

음력 정월 보름날 밤에 부럼을 깨물면서 1년 동안 무사태평하고 만사가 뜻대로 되며 부스럼이 나지 말라는 의미로 부럼 깨물기를 한다.

땅콩, 호두, 밤 등 바구니 한 가득 견과류를 집집마다 보름 전날 미리 물에 씻어 준비해 두었다가

보름날 아침에 식구 각자가 이것을 어금니로 힘주어 한번에 깨물며 부럼 깨물자!” 혹은

한 해 무사태평 하고 부스럼 안 나게 해줍소서하는 축원사를 함께 외운다.

부럼 깨물기는 자기 나이 수대로 하기도 하지만, 두세 번 거듭하는 정도로 그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대개 첫 번째 깨문 것은 축원사와 함께 마당이나 지붕에 던지고 두 번째 것부터는 버리지 않고 껍질을 깬 뒤 먹는다고 한다.

 

 

 

 

 

 

귀밝이술 마시기

음력 정월대보름 아침 식사를 하기 전에 귀가 밝아지라고 마시는 술로 귀밝이술, 또는 이명주, 명이주, 유롱주, 치롱주 등으로 불린다.

정월대보름 아침에 데우지 않은 청주 한 잔을 마시면 귀가 밝아지고, 그 해 일년 동안 즐거운 소식을 듣는다고 하여

남녀노소 모두가 마시는 술로 남자 어른부터 남자아이, 여자 어른 그리고 여자아이까지 모두 마셨는데,

아이들은 입술에 술을 묻혀만 주고 마신 것으로 쳤다고 한다.

어릴 때 한번쯤은 어른들이 귀 밝아라, 눈 밝아라라는 덕담을 하는 것을 들어본 적이 있을 것이다.

평소에는 함께 술자리를 하기 어려웠던 부자지간에도 정월대보름만큼은 함께 귀밝이술을 마셨다고 한다.

강원도 평창 일대에는 귀밝이술에 대한 재미있는 속설이 있는데, 자신의 집이 아닌 다른 집에가서 귀밝이술을 얻어 마시면 귀가 빨리 열려 남의 얘기를 잘 듣게 된다고 믿는다고 한다.

 

 

 

 

 

 

 

오곡밥 먹기

정월대보름 하면 빠질 수 없는 문화인 오곡밥 먹기,

, , 수수, , 콩 등 다섯 가지의 곡식을 섞어 지은 밥으로 풍농을 기원하는 뜻이 담긴 농사밥이라고도 한다.

오곡밥을 먹는 유래는 약밥에 들어가는 잣, 대추, 밤 등을 당시 서민들이 구하기 어려운 재료였기 때문에

비교적 구하기 쉬운 재료들로 오곡밥을 지어 먹게 된 것에서 유래했다고 한다.

오곡밥은 하루에 아홉 번 밥을 먹어야 좋다고 하여 여러 차례 나누어 먹기도 하였는데,

대개 일곱 번에서 열두 번 정도에 걸쳐 먹었다고 하는데, 이런 풍속은 한 해 동안 부지런하게 일하라는 뜻이 담겨있었다고 한다.

 

 

한 해의 풍년과 가족의 안녕을 기원하는 정월대보름

오늘 달 뜨는 시각은 오후 555분 이라고 하니, (23일 기준 038분 가장 높이 달이 뜬다고 한다)

보름달을 보고 소원을 빌면 한 해의 소망이 모두 이루어진다고 하니, 오늘밤 모두 밝은 보름달을 보며 각자의 소원을 빌어보자.

 

 


 

 

 

 

 

 

Trackbacks 0 / Comments 0

Blog Information

Fhantom T

50여년 태화는 국민브랜드로 사랑받고있습니다 100년기업으로 한국인이 만든 한국산으로 전세계인에게 사랑받는 브랜드가 되겠습니다

Notices

Search

Calendar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 Total : 53,477
  • Today : 0
  • Yesterday : 8
Copyright © 토익중독♡ All Rights Reserved
Provided by TaehwaG&G